기사 메일전송
오늘부터 1인당 2매 한 번만 구매할 수 있고, 9일부터는 출생연도 끝자리를 기준으로 정해진 날에만 주 2매씩 구매할 수 있게 된다 - 오늘부터 ‘마스크 수급 안정화 대책’ 시행
  • 기사등록 2020-03-06 16:38:33
  • 기사수정 2020-03-06 16:45:16
기사수정

[대전인터넷신문=종합/박완우 기자] 3월 6일 마스크 총 726만 개가 공적 판매처를 통해 공급되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마스크 및 손 소독제 긴급수급 조정조치 시행 이후 3월 6일 공적 판매처를 통해 공급되는 마스크 수급 상황을 발표하였다.



일 공급목표량 500만 개를 초과한 마스크 726만 개는 특별공급 32만 개, 우체국 14만 개, 하나로마트 19만 개, 의료기관 90만 개, 약국 240만 개로 당초 공급량에서 특별공급과 우체국, 하나로마트의 공급량은 줄이고 대신 의료기관과 약국 공급량은 대폭 늘어났다.


정부의 ‘마스크 수급 안정화 대책’ 발표에 따라 추가 조치를 담은 「마스크 및 손 소독제 긴급수급조정조치」가 오늘부터 시행됨에 따라 마스크 생산업자가 오늘부터 생산하는 양의 80%를 정부와 계약하여 공적 판매처를 통해 판매하게 된다. 1일 공급 목표량(약 800만 개)은 감염병 특별관리지역, 의료·방역현장에 우선 배분하고 나머지 물량은 일반 국민에게 돌아갈 수 있도록 판매처별 배분 계획을 수립하다.


전국의 약국과 농협하나로마트(서울·경기 제외), 감염병 특별관리지역 및 읍·면 지역에 있는 우체국에서는 오늘부터 1인당 구매 가능한 수량이 제한되어 우체국·농협하나로마트에서는 1매, 약국에서는 2매를 구입할 수 있고, 경과 기간(3월 6일 ~ 3월 8일)에는 1인당 2매씩 한 번만 구매 가능하며, 3월 9일(월)부터는 출생연도에 따른 요일별 5부제를 실시하여 1주일에 2매씩 구매할 수 있다. 출생연도 끝자리를 기준으로 월요일(1번, 6번), 화요일(2번, 7번), 수요일(3번, 8번), 목요일(4번, 9번), 금요일(5번, 0번), 토·일요일에는 주간 동안 미 구매자에게 우선 공급을 한다.

 

정부는 마스크가 꼭 필요한 의료·방역 분야 등에 마스크를 우선 배분하고, 나머지 물량에 대해서 모든 국민에게 공평하게 전달될 수 있도록 노력하는 한편, 마스크 및 손 소독제의 가격 폭리·매점매석 등 불공정 거래 행위에 대해 식약처·공정위·국세청·관세청·경찰청·지자체로 구성된 정부 합동단속을 실시하여, 매점매석한 경우 압수한 해당 마스크 전부를 즉시 출고하여 국민께 돌아갈 수 있도록 조치할 방침이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박완우 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3-06 16:38:33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최신뉴스더보기
유니세프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