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코로나도 추위도 막지 못한 졸업식 축하 풍경”…하지만...
  • 기사등록 2021-01-29 15:02:41
  • 기사수정 2021-01-30 04:39:50
기사수정

[대전인터넷신문=대전/박세종 기자] 지난해 코로나로 갖지 못했던 졸업식이 올해 다시 열리고 있다. 대전 동구 소재 한 고등학교에서 개최된 졸업식에 졸업 축하 꽃을 판매하는 풍경이 다시 찾아왔다. 


 대전 동구 소재의 한 고등학교의 졸업식에 소상공인들이 축하객들을 위해 꽃을 판매하고 있다


다시 열린 졸업식에 상기된 기색의 축하 꽃 판매 소상공인은 “하지만 올해 예년에 비해 꽃 판매가 많이 감소되었다”라며, “졸업생 부모님들의 참여가 현저히 적어진 것이 이유”라고 아쉬움을 표했다.


 졸업식을 축하하기 위해 방문한 가족들과 후배들이 졸업식이 끝나기를 기다리고 있다


 졸업을 기념하며 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졸업생 가족의 모습

졸업식을 개최한 고등학교의 졸업반 교사는 “IEM 사태로 인해 졸업식을 온라인으로만 가질까 했으나 졸업생들의 추억을 위해 어렵게 갖게 되었다”라며, “강당에서는 각종 시상에 관련된 10여명의 교사와 학생만 참여했고, 학생들은 마스크를 착용한 채 교실에서 온라인으로 1시간 진행했다”라고 간소해진 졸업식 풍경을 전했다. 


대전시 교육청 관계자는 “대전시 대다수의 학교 졸업식은 소수만 참석하고 자리를 함께하지 못하는 나머지 졸업생들은 비대면 방식의 온라인 졸업식으로 진행되고 있다”라며, 올해에도 예년 같은 졸업식 풍경은 기대하기 어려울 것으로 전망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세종 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1-29 15:02:41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최신뉴스더보기
유니세프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