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올 하반기 아파트 6,000여 세대 공급 나선다... 1년 4개월 만에 아파트 분양 시작 된다 - 중개업소·토지거래허가구역 단속 부동산 거래시장 안정화 추진
  • 기사등록 2020-08-20 09:52:14
  • 기사수정 2020-08-20 09:59:12
기사수정

[대전인터넷신문=세종/권혁선 기자] 지난해 5월 이후 신규공급이 없었던 세종시에 1년 4개월 만에 아파트 분양이 시작된다.


세종시에 1년 4개월 만에 아파트 분양이 시작된다.(사진-세종시)

한국토지주택공사가 공급하는 임대주택(행복주택, 국민임대)까지 포함하면 올 하반기 분양공급 물량은 총 5,966(분양 3,366, 임대 2,600)세대에 이른다.


세종시는 최근 1-1 생활권 M8 블록 (가락마을 12단지, 한림건설)에 대한 주택건설사업계획 승인하고 10월 중 신규 공급할 계획이라고 20일 밝혔다.


이번에 공급되는 1-1생활권 M8블럭(고운동)은 공동주택 458세대로 모두 전용면적 85㎡ 이상의 대형 평형으로 공급되며, 분양가는 9월 중 개최되는 분양가심사위원회에서 결정된다.


올 하반기에는 ▲6-4생활권 2개 블록에 도시형생활주택 563세대 ▲6-3생활권 M2블록에 한국토지주택공사 공공분양 995세대 ▲6-3생활권 민영주택 H2 770세대, H3 580세대가 순차적으로 분양을 시작한다.


이와 관련해 시는 최근 행정수도 이전과 정부 부처 추가 이전 이슈 등으로 부동산 시장이 과열됨에 따라 부동산 분야 위법행위에 대한 집중 조사·단속할 예정이라고 관계자는 말했다.


시는 우선 관내 부동산 중개업소와 분양시장을 대상으로 공인중개사법상 위법행위가 있는지를 점검하고, 가격상승을 유발하는 아파트 가격 담합행위와 허위매물 등을 집중 조사로 강력처벌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 토지거래허가구역 내 토지를 매수한 후 허가목적대로 이용하지 않는 매수자나 자기 거주용 토지·건물을 매입한 후 실제 거주하지 않고 주민등록만 옮겨놓은 매수자 등도 조사해 행정처분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김태오 건설교통국장은 “올 하반기 약 6,000여 세대 공급을 통해 주택 수요 갈증이 해소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라며 “부동산 시장 단속을 통해 부동산 시장의 안정화 선행으로 원활한 행정수도 이전의 기반을 마련하겠다”라고 밝혔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혁선 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8-20 09:52:14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최신뉴스더보기
유니세프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