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코로나19 극복’...전의면 주민 똘똘 뭉쳐 코로나19 종식에 힘 보탠다 - 지역사회보장협의체·주민자치회·새마을협의회 봉사활동 전개
  • 기사등록 2020-03-26 09:44:08
  • 기사수정 2020-03-26 09:56:20
기사수정

[대전 인터넷신문=세종/권혁선 기자] 세종시 전의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주민자치회, 새마을협의회가 24일부터 3일간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관내 다중이용시설 집중방역 소독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전의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및 주민자치회 위원들이 관내 사회복지시설 6곳, 소규모 종교시설 12곳에 손 소독제 200여 개, 치약 등 생필품을 전달했다.(사진-세종시)

지난 24일 새마을협의회 회원 10여 명은 종교시설 및 버스정류장, 공공시설, 공동화장실등 주민들의 이용이 많은 시설의 출입구, 화장실 등에 분무소독을 하고, 손잡이를 닦는 등 방역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어 25∼26일에는 전의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및 주민자치회 위원들이 관내 사회복지시설 6곳, 소규모 종교시설 12곳에 손 소독제 200여 개, 치약 등 생필품을 전달했으며 이외에도 이번 활동에서는 지역 내 어려운 위기가구 발굴 및 코로나19 종식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 홍보와 함께 전개했다.


윤혜란 민간위원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민들에게 작지만 도움을 줄 수가 있어 보람을 느낀다”라며 “코로나19가 하루빨리 종식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은일 전의면장은 “지역주민들이 모임 최소화, 외출자제, 손 씻기 등 코로나 예방수칙을 철저히 지켜주시길 당부드린다. 코로나19가 빨리 종식되도록 행정에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밝혔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혁선 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3-26 09:44:08
최신뉴스더보기
유니세프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