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충청권 최초의 리퍼브 국내 최대 전문매장 세종시에 문 열었다 - 약 500평 규모의 매장에 국내외 유명 가전과 가구를 평균 40∼75% 할인 판매
  • 기사등록 2020-02-04 10:09:19
기사수정

[대전인터넷신문=세종/최대열기자] 국내 최대 리퍼브 전문매장인 올랜드아울렛이 중부지방 공략을 위해 충청권 첫 점포를 세종시 어진동 과기정통부 1층에 문을 연다. 



리퍼브는 소비자의 단순 변심이나 포장 상자 손상, 미세한 흠집 등으로 반품된 상품이나 전시용 상품 등을 많게는 75%까지 할인된 저렴한 가격에 재 판매하는 매장을 말하는 것으로 세종특별자치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2층에 문을 연 올랜드아울렛 세종점은 대전광역시와 공주시, 논산시 등이 주요 상권을 겨냥, 1952㎡(약 500평) 규모에 국내외 유명 가전과 가구를 평균 40∼75% 할인 판매한다.


실제로 정상가 382만 원인 삼성 60인치 SUHD TV를 51% 할인해 189만 원에 선보인다. 아울러 정상가 166만6000원인 LG 55인치 UHD TV는 41% 할인해 99만 원에 판매한다. 이들 제품은 박스 파손 리퍼브다. 또한 정상가 375만4000원인 스탠드 김치냉장고(567ℓ)도 52% 할인해 179만 원에 구입할 수 있다.


유명 가구도 ‘특가’에 판매한다. 정상가 369만 원인 한샘 소파(소피탈리 900 로얄)는 41% 할인해 218만 원에, 정상가 258만9000원인 한샘 소파(칼이라 301 리클라이너)는 35% 할인해 168만 원에 각각 선보인다. 이들 제품은 모델하우스 전시상품과 단순 반품 리퍼브다. 이 외에 ‘쿠첸 밥솥’, ‘해피콜 24 궁중팬’ , ‘전자레인지’, ‘온풍기’ 등을 평균 50% 할인 판매한다.


올랜드아울렛 세종점에는 하이리퍼브샵 ‘올소’도 선보인다. ‘올바른 소비를 지향하다’를 모토로 탄생한 ‘올소’는 생활·가전·식품·패션·스포츠 등의 상품을 ‘대한민국 최저가’판매를 목표로 하고 있다.


‘올소’에서는 생활가전용품 ‘미로 가습기’를 인터넷 최저가(14만9000원) 보다 40% 저렴한 8만9000원에 판매한다. 또 쿠쿠 밥솥은 인터넷 최저가(37만8590원) 보다 32% 저렴한 25만9000원, 전동킥보드는 인터넷 최저가(29만9000원) 대비, 61% 싼 11만7000원에 선보인다.


한편 올랜드아울렛은 매월 1∼2회 특별 이벤트로 유명 브랜드 식탁과 책상, 옷장 등을 1000원에 판매하는 ‘1000원의 행복’ 행사와 TV, 노트북 등을 75% 싸게 파는 ‘반의 반의반값’ 행사를 한다. 


올랜드아울렛 세종점 김택진 대표는 “올랜드아울렛에서는 유명 가전과 가구, 생활용품 등 ‘가성비’ 높은 상품을 1만여 개 선보인다”라며 “세종·대전 등 충청권 소비자들에게 알뜰쇼핑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대열기자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2-04 10:09:19
최신뉴스더보기
유니세프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