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고교서열화 조장하는 자사고.외고.국제고 모두 일반고로 전환해
  • 기사등록 2019-11-07 17:25:12
기사수정

[대전인터넷신문=세종/최대열 기자] 교육부가 일반고 교육역량 강화 방안으로, 전국 시·도교육청에 학교 교육과정 설계 및 학생‧학부모 대상 진로‧진학 업무를 전담하는‘교육과정 지원팀’을 설치하고, 단위학교별 진로설계 전문 인력 배치 및 전담팀 운영 등을 통해 학생 맞춤형 교육과정 설계, 진로·진학 상담을 강화할 예정이다.


이는 그동안 자사고․외고․국제고로 유형화된 고교체제가 본래의 설립 취지와 다르게 학교 간의 서열화만 조장하게 되어 교육부가 11월 7일(목)에 현재의 고등학교 체제를 개편하여 교육의 공정성을 회복하고, 일반고의 교육역량을 강화하는 내용을 담은 ‘고교서열화 해소방안’을 발표한다고 밝혔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대열 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19-11-07 17:25:12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최신뉴스더보기
유니세프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