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01-06 10:50:38
기사수정

▲ OK배정장학재단에서 개최한 메타버스를 활용한 ‘2021년 송년의 밤’에 최윤 OK금융회장이 참여하는 모습이다. (사진 출처 OK금융)




OK금융은 2022년 신입사원 합격자를 대상으로 인재육성프로그램인 신입사원 케어 프로그램(Care Program)’을 선보인다고 1219일 밝혔다.

 

신입사원 케어프로그램은 인재육성 인재검증 비즈니스 기본역량 직무전문성 강화를 목표로 마련된 교육이다. 프로그램은 사전학습 입문과정 듀얼멘토링(업무·조직)과제 해결 직무기본·심화 자기인식 및 개발계획수립 등으로 구성됐다.

 

OK금융은 교육 전 과정을 통해 신입사원의 조직 이해 및 조기적응을 돕고, 직무역량과 전문성 강화에 노력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단기간 내에 조직과 함께 성장할 차세대 베테랑 금융인을 육성한다는 방침이다.

 

OK금융은 이번 프로그램으로 기존의 8주 과정의 입문과정 교육을 1년 코스의 장기적이고 체계적으로 확대·개편한 것으로 이를 통해 우수한 금융인재를 양성하는 금융인재 사관학교의 역할을 하겠다고 설명했다.

 

특히 OK금융은 변화와 성장에 끊임없이 도전하는 인재상을 바탕으로, 이들을 발굴하고 양성하는데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이는 최윤 OK금융 회장이 전 임직원에게 전파하는 이단에서 출발해 정통이 되고 정통으로 올라선 뒤 다시 새로운 이단에 도전한다신념과도 일맥상통하는 대목이며, ‘원팀(One Team)’을 경영철학으로 삼고, 이를 실천하는 8가지 행동원칙인 원팀8스피릿을 중심으로 하고 있다.

 

아울러 OK금융은 MZ세대 구성원과의 공감대를 넓힐 수 있는 소통 프로그램도 함께 운영하고 있다.

 

지난 8월에 출범한 주니어보드는 올해 입사 1년을 맞이하는 신입사원을 대상으로 구성된 차세대 리더 협의체이다. 이들은 조직문화 개선 및 발전을 위한 창의 혁신 아이디어를 도출하고 임직원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소통 창구 역할을 담당하여 매월 조직문화와 업무환경 개선에 대한 토론을 진행하고 있으며, 주니어보드에서 나온 아이디어를 경영 및 업무 환경에 반영하고 있다.

 

최윤 OK금융 회장은 우수 금융인재를 배출하는 금융인재사관학교로 자리매김하고자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등 전략적인 케어 프로그램을 전개할 것.”이라며 당사의 교육 프로그램을 수료한 임직원들이 최고의 금융인재로 성장해 대한민국 금융산업에 일조하는 선순환이 이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daejeonpress.co.kr/news/view.php?idx=505301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최신뉴스더보기
내부배너2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