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대전인터넷신문=대전/이동미 기자] 특허청은 경찰청, 소방청, 해양경찰청과 공동으로 현장중심형 안전기술을 발굴하고자 경찰·소방·해양경찰청 현장 공무원을 대상으로'2021 국민안전 발명챌린지' 아이디어를 접수한다고 밝혔다.


국민안전챌린지 포스터(사진-특허청)

올해로 4회째를 맞이하는 ‘국민안전 발명챌린지’는 국민안전을 책임지는 경찰·소방·해양경찰청 소속 19만 공무원이 실제 현장에서 경험하고 고민한 아이디어를 발굴하여 지식재산 전문가를 통해 이를 고도화하고 권리화 및 사업화를 지원하는 공모전이다.


접수 기간은 3월 8일(월)부터 5월 31일(월)까지이며 국민안전 발명챌린지 사이트를 통해 최대 5건까지 신청 가능하고 접수된 아이디어는 현장・지식재산 전문가 심사를 통해 독창성, 현장 활용가능성, 사업화 가능성 등을 종합 평가하여 최종 24건(청별 8건) 아이디어를 선발하여 가치 있는 발명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전문 변리기관의 컨설팅을 받을 예정이다.


이렇게 최종 선발된 아이디어가 고도화 되면, 최종심사를 거쳐 상격이 결정되며, 시상식을 통해 상금 및 상장을 수여한다. 또한, 전시·홍보, 기술이전, 해외출원 등의 후속조치를 통해 아이디어가 실제 치안·재난 현장에서 활용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


< 2021 국민안전 발명챌린지 추진 절차 >

아이디어 공모

아이디어 심사

아이디어 가치제고

최종심사

시상 및 전시

아이디어 

모집 및 접수

① 기초심사

② 서면심사

③ 대면심사

① 2박 3일 집합교육

② 고도화·권리화 컨설팅

③ 시제품 제작

상격결정

시상식 개최

수상작 전시

3~5월

6~7월

7~9월

9월 

10~12월


'2021 국민안전 발명챌린지’와 관련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한국발명진흥회 지역지식재산실로 문의 하면 된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동미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3-08 20:53:20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최신뉴스더보기
유니세프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