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세종시, 주택·토지 재산세 16만 건 712억원 부과…다음달 5일까지 납부 - 코로나19·집중호우 피해 시민 징수 유예 및 분할납부 등 세정지원 신청 가능
  • 기사등록 2020-09-15 10:52:39
  • 기사수정 2020-09-15 10:53:12
기사수정

[대전인터넷신문=세종/백승원 기자] 세종특별자치시가 토지와 주택에 대한 이달 정기분 재산세 약 16만 건 712억 원을 부과했다. 이는 전년도 같은 기간 657억 원에 비해 8.37% 증가한 수준이다.


세종시청사 전경. (사진-대전인터넷신문)

15일 세종시에 따르면 이달 재산세 납세대상자는 올해 6월 1일 기준 주택 및 토지 소유자이고, 부과 대상은 주택과 토지다.


주택분 재산세는 주택 및 주택 부속토지를 대상으로 계산되며, 금액이 20만 원이 넘는 경우에는 7월과 9월에 절반씩 부과되며, 20만 원 이하인 경우는 7월에 한 차례 부과된다.


납부기한은 추석연휴로 10월 5일까지이며, 금융기관 방문 납부 또는 고지서 없이도 편리하게 납부전용 가상계좌, 인터넷 위택스, ARS, 모바일 간편결제 앱 등을 이용해 납부할 수 있다.


특히 시는 올 6월부터 전자납부번호를 입금계좌로 활용하는 ‘지방세입계좌 납부서비스’를 시행하고 있어, 이체수수료 없이 지방세를 납부할 수 있다.


박상국 세정과장은 "코로나19와 집중호우로 피해가 발생한 시민은 징수유예, 분할납부 등 세정지원을 신청할 수 있다"며 "납부기한 준수로 가산금 등 불이익이 생기지 않도록 주의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bsw4062@daejeonpress.co.kr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9-15 10:52:39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최신뉴스더보기
유니세프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