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세종시교육원, 생(生), 동(動), 온(溫), 휴(休)의 쾌적한 교육환경 조성 - 차갑고 경직된 분위기에서 수요자 중심의 연수환경으로 탈바꿈 했다
  • 기사등록 2020-05-22 15:23:28
기사수정

[대전 인터넷신문=세종/권혁선 기자] 지난해 개원한 세종교육원은 스테인리스 금속과 유리, 대리석 등의 마감재와 백색 페인트 도장 마감 등으로 차갑고 경직된 분위기라는 이용자의 의견이 있었다.


1층은 방문객들을 위해 대강당과 로비, 카페를 잇는 휴게공간을, 2층에는 작품 전시장소를 겸한 휴게공간을 조성했다.(사진-세종시교육청)

세종시교육원은 실내 환경공사를 마치고 수요자 중심의 교육환경으로 재탄생 했다.(사진-세종시교육원)

이에 세종시교육원은 실내 환경공사를 마치고 수요자 중심의 교육환경으로 재탄생하고 연수생과 민원인을 위한 휴게공간 설치, 예술작품 전시공간 확충 등 실내 환경개선 공사를 통해 수요자 중심의 연수환경으로 개선했다고 밝혔다.


세종교육원은 방문하는 모든 사람이 생기와 활력, 그리고 따뜻함과 안정감을 느낄 수 있도록 생(生), 동(動), 온(溫), 휴(休)의 공간, 식물들이 함께 공존하는 그린아트(Green Art) 환경을 콘셉트로 설계했다.


1층은 방문객들을 위해 대강당과 로비, 카페를 잇는 휴게공간을, 2층에는 작품 전시장소를 겸한 휴게공간을, 3층과 4층에는 연수생들을 위한 휴게공간을 확충하였고, 5층은 교직원 등이 원격업무를 처리할 수 있는 장소와 연수생들이 휴식과 소통을 겸할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했다.


아울러, 2층 전시공간에는 방문객들이 작품 감상을 통한 문화적 감수성을 느낄 수 있도록 예술작품 등도 전시했다.


사진숙 세종교육원장은 “세종교육원을 방문하는 시민들에게 편안한 안식처가 되고 교육생들에게는 쾌적한 연수환경을 제공해 수요자 중심의 교육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혁선 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5-22 15:23:28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최신뉴스더보기
유니세프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