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취약계층의 소원 선물 전달하는 “2019년 산타 발대식” 개최! - 60명의 산타가 취약계층 54가구에 소원 전달 위해 출발!
  • 기사등록 2019-12-11 21:06:15
기사수정

[대전 인터넷신문=대전/창길수 기자] 대전 유성구는 10일 구청 대강당에서 취약계층의 소원 선물을 전달하는 산타 발대식을 유성구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및 유성구 행복네트워크, 유성구 행복누리재단이 올해 네 번째로 공동 주관 개최했다고 밝혔다.


10일 유성구청 대강당에서 ‘소원을 말해봐’ 프로젝트 시즌 4 산타 발대식이 개최된 가운데 정용래 유성구청장을 비롯한 산타 60명이 취약계층 가구에 소원을 전달하기 위해 출발하고 있다.(사진=유성구)

유성구 행복네트워크는 어려운 이웃에게 산타의 선물을 전달하기 위해 지난 3월부터 11월까지 “소원을 말해봐” 프로젝트로 매월 “이유가 있는 아침식사”를 통해 3,700만 원의 후원금을 모금했다.


이날 행사에는 정용래 유성구청장을 비롯해 구의원, 유성구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유성구 행복네트워크 회원, 기부자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산타 발대식을 갖고, 60명의 산타가 취약계층 54가구에 소원을 전달하기 위해 출발했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소원을 말해봐」 프로젝트의 기금 마련 사업 중 하나로 매달 ‘이유가 있는 아침식사’를 통해 따뜻한 마음을 전해 주신 후원자분들 덕분에 산타 발대식을 개최하게 됐다"라며, “유성구는 앞으로도 다양한 지역자원을 연계해 복지사각지대를 해소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창길수 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19-12-11 21:06:15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최신뉴스더보기
유니세프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